유럽경제문화연구소,지역 의정 동향,지방자치,선진자치 의정,조례,시군정 질문,와이드인터뷰,칼럼,사설 제공." />
  • 최종편집 2022-08-09(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15 14: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통해 정부에 제안

 지역 중심 문화도시 협의체 구축, 광역시 단위 선정 골자

 

20220314_대한민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제9대 후반기 제6차 정기회.jpg

 

대구시의회 이시복 운영위원장은 3월 14일(월) 광주에서 개최된 대한민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제6차 정기회에 참석하여 ‘문화도시 정책 광역자치단체 중심 이양 촉구안’을 제안했다.

 

이시복 의원은 문화체육관광부가 2018년부터 현재까지 4차례에 걸쳐 진행해온 문화도시 선정과 지원사업이 선정 과정에서부터 지역 간 과잉 경쟁을 유발시켰고, 도시브랜드의 통일성 저해 등 다양한 문제를 유발해왔다는 점을 지적하며 정책 대안을 제안했다.

 

 문화도시 선정이 기초지방단체 위주로 이루어져 전국 기초단체의 경쟁과 행정력 낭비가 심해지고 있고, 기초단체의 공모사업이 해당 광역단체의 정책 기조와 달라 지역 내 통일성이 훼손되고 있으며, 또, 중앙정부의 일방적인 평가와 선정이 문화분권·지방발전이라는 정책 취지와 거리가 멀다는 것이 이시복 의원이 지적하는 주요 문제점이다.

 

 이러한 문제의 해결을 위해 이시복 운영위원장은 △문화도시 정책을 광역지방단체로 이양할 것, △지역 중심의 문화도시 협의체 구축, △광역시 단위의 문화도시 선정 및 장기적 관점의 지원을 골자로 하는 촉구안을 이번 정기회에서 제안하였다.

 

 

 

 

 이시복 운영위원장은 “문체부의 문화도시 정책은 지역 문화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었으나 다소의 아쉬움도 있었던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촉구안을 통해 도시 브랜드 가치를 건실히 하여 참된 지역 문화발전의 주춧돌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대구 취재팀 gerko@naver.com>

태그

전체댓글 0

  • 018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시복 대구시의원, 문화도시 정책의 광역자치단체 이양 촉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