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9(금)

전 세계 이공계 우수 인재 경북으로!‘K-GKS’추진 박차

포항공대·금오공대·안동대·대구대, 경북형 초청 장학제도(K-GKS) 수학 대학 선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1.15 08:3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외국인 이공계 유학생 유치, 석사 2년·박사 3년간 학비·체류비 지원  

 외국인 우수 인재 유치를 통해 도내 우수기업 연구 인력 충원  

 

2.인도_델리대학교_특강1(23.5.23).jpg
이철우 경북직사가 지난해 5월 인도 델리대학교 특강을 마친 뒤 학생들과 교류를 하는 장면

 

 

경북도는 지난 12일 경북형 초청장학제도(K-GKS) 수학 대학 4곳(포항공대, 금오공대, 안동대, 대구대)을 선정 발표했다.

 

K-GKS(K-Global Korea Scholorship) 제도는 이공계 석·박사 과정 외국인 우수 인재를 경북에 유치하여 인재를 양성하고 반도체, 이차전지 등 도내 우수기업에 부족한 연구 인력을 충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수학 대학은 경북 소재(캠퍼스 포함) 대학 중 최근 3년 내 정부 초청장학생(GKS) 수학 대학으로 선정된 대학을 대상으로 공모 절차를 거쳐 최종 선정하였으며, 2024년에는 4개 대학에서 각 10명씩 40명의 외국인 유학생을 지원할 계획이다.

 

장학생들은 졸업 이후 지역에 최소 3년 이상 취업 또는 상위 과정으로 진학하는 것을 조건으로, 한국어 연수 과정 1년을 거친 후 석사는 2년, 박사는 3년 동안 학비와 체류비를 지원받는다.

 

이번에 수학 대학으로 선정된 포항공대는 제약·바이오, 이차전지 전문 인력을 양성하여 도내 기업, 연구소 등과 연계한 연구 참여, 실습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가족 동반 외국인을 위해 부설 어린이집과 별도 주거 시설을 지원하여 가족이 정주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금오공대는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 국내 취업·정주 선호도가 높은 국가를 타겟으로 구미시 기업체 수요 조사를 바탕으로 기업 맞춤형 외국인 지원자를 선발하고, 지역 연구소 및 기업 협약을 체결해 우수 인재를 공급할 계획이다.

 

안동대는 바이오 관련 4개 학과(백신공학과, 생약자원학과, 식물의학과, 원예육종학과) 및 연관 학과를 K-GKS 유치 거점 학과로 운영하고 바이오산업연구원과 협약을 체결하여 지역 주력산업인 바이오산업 인재 양성과 취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대구대는 유학생의 취업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취업 상담 프로그램 운영, 취업특강, 컨설팅, 직무 멘토링 등을 지원하고 경산시 자동차 복합단지, 의료 복합단지 등과 연계하여 유학생의 취업과 연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수학 대학으로 선정된 대학들은 2월부터 대학 모집 요강에 따라 학생을 선발하여 자체 심사와 도의 최종 심사를 거쳐 5월 중 최종 합격자를 선정한다. 합격자들은 올해 하반기(9월)부터 학기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세계적으로 인재 유치 경쟁이 치열한 상황 속에서 K-GKS 제도를 통해 이공계 외국인 우수 인재들이 경북에서 편안하게 배우고 꿈을 실현할 수 있는 실리콘밸리 같은 환경을 조성해 나가려고 한다”라며, “다양한 가치와 문화가 공존하는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는데 경북이 선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경북 도청.북부권 취재팀 gerko@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977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 세계 이공계 우수 인재 경북으로!‘K-GKS’추진 박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