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경제문화연구소,지역 의정 동향,지방자치,선진자치 의정,조례,시군정 질문,와이드인터뷰,칼럼,사설 제공." />
  • 최종편집 2022-10-05(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7.28 14: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학주도 혁신성장 생태계 구축! 대학을 지역발전의 新성장 거점으로 

 경북도와 대구시,“지역기업에 필요한 인재 양성하겠다”한 목소리 높여  

 

(2-2)대구경북지역혁심플랫폼_출범.JPG
경북도가 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의 본격 추진을 위한‘대구·경북 지역혁신플랫폼’(이하 ‘RIS’)출범식을 개최하고 있다

 

 

경북도는 28일 경북대에서 지난 5월 교육부 공모로 선정된‘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의 본격 추진을 위한‘대구·경북 지역혁신플랫폼’(이하 ‘RIS’)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대구·경북 지역혁신플랫폼’의 공식적인 출범을 알리고, 사업추진 방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 장상윤 교육부차관,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이종화 대구시경제부시장, 강병구 대구시부교육감과 홍원화 경북대총장, 최외출 영남대총장 등 23개 참여대학 총장, 14개 연구기관장과 화신, 우경정보기술 기업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RIS는 학령인구 감소와 지역인재 유출에 따른 지역소멸 위기 극복을 위해 대구‧경북 지자체와 지역대표 대학을 중심으로 핵심분야 ( 미래차전환부품, 전자정보기기)인재양성과 기업, 연구소 등 지역혁신기관이 함께 지역혁신플랫폼을 구축, 취‧창업과 지역 정착을 돕는 사업이다.

 

향후 5년간 총사업비 3312억원(국비 2318억원, 지방비 994억원) 규모의 예산이 투입된다.

 

지역대학(23개 대학) 간 공동으로‘대구경북혁신대학’(DGM, Daegu Gyeongbuk Multiversity) 및 현장‧공유캠퍼스 구축, 국립대학 간 공동학과 운영, 메타캠퍼스 등‘교육혁신’을 추진한다.

 

또 연구소, 기업 등 지역혁신기관이 함께 참여해 핵심분야별 인재양성 및 지역정착지원, 기술개발(R&D), 기업지원 등의 과제도 수행하며 교육혁신이‘지역(산업)혁신’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

 

향후 양 시도는 플랫폼 안에서 협력과 상생의 가치로 모여 지방대학과 지역의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의 힘으로 지방시대, 지방대학 시대를 열어 지역경제 발전의 혁신적인 변화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한편, RIS는 지역혁신을 선도할 핵심인재 연간 1140명 양성, 지역정착율을 지금보다 2.5배 향상(23%→60%) 등 청년 정주환경 구축을 목표로 신산업 기술고도화, 기업지원, 취‧창업활성화를 통한 지속가능한 지역산업혁신 생태계를 조성할 방침이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RIS 출범식으로 첫 발을 내딛는 오늘, 지역 대학과 지역의 발전에 새로운, 혁신적인 역사를 쓰게 됐다”며 “경북과 대구가 힘을 합해 지역산업에 특화된 인력을 양성해 낸다면 학생들이 지역에서 원하는 일자리를 얻고, 지역발전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선순환구조를 만들 수 있다”고 밝혔다.

경북북부권(Ⅰ)취재팀 기자 news215@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534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경북 지역혁신플랫폼(RIS) 출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