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경제문화연구소,지역 의정 동향,지방자치,선진자치 의정,조례,시군정 질문,와이드인터뷰,칼럼,사설 제공." />
  • 최종편집 2021-10-27(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8.31 09: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태풍 ‘오마이스’ 피해지역 현지확인, 긴급복구 후 철저한 대책마련 당부  

 

건설소방위원회 현지확인.jpg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가 태풍 오마이스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위원장 박정현, 고령)는 8월30일 태풍 ‘오마이스’와 집중호우로 인해 제방과 도로가 유실된 영천시 자양면, 포항시 죽장면 일원을 방문하여 피해현황을 점검하고 신속한 피해 복구를 당부했다.

 

먼저,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영천시 자양면 하거천 현장을 찾은 건설소방위원회 위원들은 호우 시 하천 범람을 초래하는 수림화 현상을 방지하는데 철저를 기해 줄 것과 현장 여건을 종합적으로 검토 한 결과를 하천기본계획 수립에 반영해 항구적인 대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강조했다.

 

또한, 국도31호선 중 입암2교부터 약 40m 구간의 도로가 유실되는 등 폭우 피해를 입은 포항시 죽장면을 방문해 피해상황과 끊긴 연결도로 복구현장을 점검하고 근본적인 집중호우 대책수립을 주문했다.

 

 

 

 

현장 상황을 확인한 박정현 건설소방위원장은 “신속한 피해복구를 통해 추가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복구활동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재해로 인한 피해가 동일한 장소에서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도의회에서 집행부와 협의해 예산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864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 태풍 피해현장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